홍보 광장

협회 보도자료

전력산업계 구심체 대한전기협회, '홈페이지 주소 변경'
작성자 관리자 조회 1,250
파일첨부 등록일 16-06-15

 

 

전력산업계 구심체 대한전기협회, '홈페이지 주소 변경'

- 전기협회 CI (KEA)의 상징성 강화 및 홍보정책 일원화 조치

- 전기협회 발행 월간 '전기저널' 전용 홈페이지도 Open​ 

 

지난 1965년 설립 이래, 우리나라 전력산업계의 구심체 역할을 수행해 온   한전기협회(회장 조환익)는 조직 CI(KEA ; KOREA ELECTRIC ASSOCIATION)의 상징성 및 홍보정책 강화 차원에서 새로운 홈페이지 도메인으로 www.kea.kr를 새롭게 도입함.

 

이는 대한전기협회 영문약칭인 KEA를 사용하는 기관이 증가하고, 협회 CI 및 영문약칭과 이전 홈페이지 주소(www.elec.or.kr)가 상이함에 따른 사용자들의 혼란과 오류를 저감하기 위한 조치의 일환임.

 

이를 통해 협회는 보다 강화된 산업계 및 회원서비스를 시행하는 한편, 통계서비스 연동 등 공익우선 정책수행에 따른 홍보연계성과 조직의 상징성을 한층 강화해 나갈 방침이며, 기존 도메인도 한시적(2016. 11 예정)으로 병용할 예정임.

 

이와 함께, 협회는 19657월 창간이래 전기계 대표 매체로 기능해온 월간 전기저널전용 홈페이지 도메인(www.keaj.kr)를 오는 615일 오픈할 예정임.

 

이를 계기로 협회는 대폭 개편된 전기저널의 콘텐츠를 온라인 서비스를 통해 제공함으로써 독자편의성 증대, 전력정책 관련 사회적 수용성 확대와 각종 현안에 대한 해법제시 등 국민들에게 한 발 더 다가서는열린 창으로서의 기능과 역할을 지속적으로 펼쳐나갈 계획임.

 

첨부 : 전기저널 전용 홈페이지 Intro 이미지(파일)

b90cd27d7498daef29e58bc9acd147f8_1465958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