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보 광장

협회 보도자료

대한전기협회, 한국전기기술기준위원회 개최
작성자 관리자 조회 1,363
파일첨부 등록일 18-12-26

대한전기협회, 한국전기기술기준위원회 개최

- 2019년 66개 조항 제·개정(안) 공표 예정 -

- 4차 산업혁명 대응 위한 전력정보통신설비분과위원회 신설 -

 


전기설비기술기준의 선진화와 한국전기설비규정(KEC ; Korea Electro-technical Code) 기반의 전기인프라 구축 등 국가 에너지정책의 효율적 수행 기반을 논의하기 위한 자리가 마련됐다.

 

대한전기협회(회장 김종갑)는 21일 전기회관(송파구 가락동 소재) 15층 회의실에서 관계자 3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2018 한국전기기술기준위원회’를 개최했다.

 

이날 회의에서는 ▲전기설비기술기준 운영현황 ▲기술기준/판단기준 제․개정 추진현황 ▲전력정보통신설비분과위원회 신설 등 3건의 안건 보고와 전기설비기술기준 5단계 4차년도 사업계획(안)에 대한 의결안건 심의가 진행됐다.

 

주요 보고사항으로는 △기술기준 3개 조항 제·개정 △기술기준의 판단기준, 119개 조항 제·개정 △KEC 1,128개 조항 제정 등의 2018년 제·개정 현황과 2019년도에 공표예정인 66개 조항의 제·개정(안)에 대한 보고가 이루어졌다. 2019년도 제·개정안은 12월 정부에 제출됐고, 내년 1월 산업통상자원부에서 고시/공고될 예정이며 이후 전력산업계에 적용·활용된다.

 

지난 2017년 한국전기기술기준위원회에서 필요성이 제기됐던 ‘전력정보통신설비분과위원회’도 신설해 운영 중이다. 이 위원회는 총 11명(전력설비 4명·통신/보안 4명·전력계통 1명·표준업무 2명)으로 구성됐으며, 4차 산업혁명 등 전력산업 관련 기술의 진보와 환경변화에 적극적으로 대처해 나가는 역할을 담당하고 있다.

 

이어진 의결안건 심의에서는 ▲5단계 4차년도(2019년) 사업계획(안)이 심의, 의결됐으며, 중점 사업으로 ▲현행 기술기준 및 판단기준 개선 ▲한국전기설비규정(KEC) 적용 활성화 ▲기술기준 적합성 평가 ▲기술기준 상세 규정ㆍ지침 개발 ▲대국민 기술기준 서비스 구축 및 운영 기술기준 교육⋅홍보⋅교류협력 등이 추진될 예정이다.

 

한편, 한국전기기술기준위원회는 기술기준의 채택ㆍ조정ㆍ승인을 위한 정부의 자문기구 역할을 수행하는 민간자율기구로서, 산ㆍ학ㆍ연ㆍ관에서 총 23개 위원회, 500여명의 기술기준 전문가들이 참여하고 있다.

Menu